'2013/11'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3.11.10 완벽한 싱글

완벽한 싱글

2013.11.10 14:14 from 분류없음

날카로운 상상력 연구소 김용섭 소장님의 새로운 책, 완벽한 싱글. 개인적으로 저자의 문체, 필력, 통찰력 모두를 좋아하고 저자를 존경하는 사람으로써 읽고 싶은 마음이 굴뚝 같았는데, 부키에서 서평단에 당첨되어 책이 출간되자마자 읽을 기회를 얻게 되었다. (부키 측에 감사드립니다)



저자분의 말씀으로는 30대 여성이 타겟이라고 하셨는데, 개인적으로 취향에 따라서는 20대 남성도 재미있게 읽을 수 있을만한 책인 것 같다. 혼자만의 감성, 혼자만의 라이프 스타일을 고집한다면 충분히 몰입할 만한 내용이다.


나는 혼자 있는게 좋다. 회사를 다니지만 회사를 가지 않고 집이나 카페에서 일을 하거나, 외근을 나갈 때에도 혼자 나가면서 약속 시간 전에 거리를 구경하거나 업무가 끝나고 아무 지하철 역에 내려서 세상을 바라보거나 혹은 아무 일정이 없는 날에는 혼자서 드라이빙을 떠난다. 자동차에 시동을 걸더라도 차 안에서 원하는 음악을 들으며 원하는 방향으로 핸들을 꺾을 수 있는 권리는 차가 있느냐 없느냐의 문제가 아니라 혼자냐 아니냐가 제일 중요하기 때문이다.


함께 하는 즐거움은 분명히 있다. 나도 히키코모리가 아닌 이상 누군가와 같이 있을 때가 즐거울 때는 반드시 생긴다. 그러나 혼자 만이 가질 수 있는 분위기의 매력은 의외로 중독적이다. 다만 그 분위기에 휩쓸려 싱글을 선호하는 입장이 되었을 때에는 주의해야 할 사항이 생기기 마련이다. 그 내용을 이 책은 상세히 다룬다. 이 책이 이야기 하는 것은 단순히 '싱글은 좋다'가 아니라, '싱글의 매력이 있음과 동시에 싱글이 짊어져야 할 문제의 해결 방안 그리고 싱글을 가장 멋지게 즐기는 방법'이다.


싱글 기간이 오래될 수록 자금을 관리하는 데에서 발생하는 문제라던지, 시간을 무의미하게 보내게 된다던지, 재미없는 일생을 보낸다던지 하는 것은 분명 문제이다. 그러나 그걸 자각하는 것이 쉽지 않고, 자각하더라도 이를 해결하는 방안을 찾는 건 분명 쉬운 일이 아닐 것이다. 무엇보다 싱글이 되면 자연스럽게 '책임이 없다'는 생각이 들게 될터인데, 싱글에게 부양할 가족이나 기타 무거운 책임이 없는 것은 사실일 수 있으나 결국엔 본인 자신에 대한 책임이 생기게 된다. 싱글이기 때문에 평생 프리터 족으로 살거나 현금이 생기는 대로 바로바로 써버리는 행위 등은 이미 옆 나라 일본에서는 유명하다. 이런 일이 발생하게 되면 그 사람은 싱글을 즐기는 것이 아니라 싱글이기에 삶을 망치는 방향이 될 수 있다.


이 책은 싱글의 자금 관리, 싱글의 일, 싱글의 사람 관계, 싱글의 스타일 등을 상세하게 다룬다. 자유로운 영혼이 가득한 싱글들이 책의 내용에 완전하게 공감할 수는 없겠지만, 참조하면 분명 완벽한 싱글이 될 수 있을 것이란 것은 자부한다.


물론 이 책의 내용은 한국에서 완전하게 따라하기가 어려울 수도 있다. 싱글의 수가 많아지는 추세이지만, 원래부터 싱글이 많지 않던 나라에서 싱글의 삶을 살아가는 것은 외로움의 연속이 되거나 불편함의 연속이 될 수도 있다. 저자가 자주 참조하는 일본 쪽의 이야기는 이미 일본의 개인주의가 바탕이 되어 형성된 산업과 분위기가 일체화되어 이루어진 이야기일 가능성이 크다. 일본에서 싱글이라 얘기하면 그저 싱글이지만, 우리나라에서 나이를 많이 먹은 사람이 싱글이라 얘기하면 어디 문제가 있는 사람이라고 생각하는 경향도 심심찮다.


그런 점에서 이 책의 내용을 토대로 사업을 구상해보는 것도 블루오션을 찾는 좋은 방법일 수 있다는 생각을 한다. 책이 얘기하는 내용이 이미 산업으로 이어진 경우도 많았지만, 아직 일본만큼은 아니다. 책에 써있는 내용을 그대로 따라해보고 싶은 마음은 들지만 우리나라에서는 그런 여건이 주어지지 않은 경우도 있다. 하다못해 게임 하나를 즐기더라도 메신저에 친구가 없으면 제대로 즐길 수 없는 현재 아니던가?


아무튼 이러저러 싱글에 대한 분석을 유쾌하게 풀어낸 이 책은 싱글, 싱글에 관한 사업을 구상하는 사람, 싱글이 되고 싶은 사람에게 있어 필독서임은 분명하다. 더불어 아직 혼자인 사람들, 혹은 혼자이고 싶은 사람들은 이 책을 한 권 사서 생각에 잠겨보는 것이 어떨까?